AD
  • 최규선 순천서 보름만에 체포 소식이 전해졌다. 사진=연합뉴스
최규선 순천서 보름만에 체포 소식이 전해졌다. 구속 집행정지 중 도주한 지 보름만이다.

서울중앙지검은 "20일 오후 9시께 순천시 서면 소재 모 아파트에서 숨어지내던 최규선을 체포해 서울구치소로 압송 중"이라고 밝혔다.

검찰은 최씨 도주 이후 실시간 위치 추적을 통해 최씨의 은신처를 파악하고 나서 수사관들을 급파해 검거에 성공했다고 설명했다. 최씨는 구속 집행정지 기간 서울 강남의 한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다가 지난 6일 돌연 자취를 감췄다.

최씨는 지난해 자신이 운영하는 업체의 회삿돈 430억여원을 횡령·배임한 혐의 등으로 기소돼 지난해 11월 징역 5년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됐다.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4/21 08:57:00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