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채팅서 만난 남녀, 여관서 상대의 금품 훔쳐


대구 동부경찰서는 16일 인터넷 채팅을 통해 만나 여관에 함께 투숙했다 서로의 금품을 훔친 혐의(절도)로 장모(25)씨와 박모(22.여)씨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장씨는 지난 13일 오전 경북 포항의 한 여관에 박씨와 함께 투숙했다 박씨가 잠든 사이 지갑에서 현금 7만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박씨는 장씨가 화장실에 간 틈을 타 박씨의 운전면허증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결과 장씨는 박씨의 실제 나이를 알아보려고 박씨 지갑을 열었다 돈이 많은것을 보고 훔쳤고, 박씨는 채팅 상대였던 장씨의 진짜 신분을 확인하기 위해 운전면허증을 빼돌린 것으로 드러났다.

이들은 집에 돌아온 박씨가 돈이 없어진 것을 확인하고 신고를 하는 바람에 붙잡혔다.


(대구=연합뉴스) 이강일 기자



입력시간 : 2006-01-16 09:19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6/01/16 09:19:42   수정시간 : 2013/04/25 12:57:22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