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11집 앨범의 타이틀 곡 '디스 러브'로 음악 프로그램에서 8번 1위에 오른 그룹 신화가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2013년 아시아 투어의 두 번째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치며 대륙에서의 위상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신화는 22일 현지시각 오후 7시30분부터 중국 상하이에 위치한 메르세데스-벤츠 아레나(Mercedes-Benz Arena)에서 '2013 신화 그랜드투어-더 클래식 인 상하이'무대를 갖고, 공연장을 가득 채운1만5,000명 현지 팬들의 뜨거운 환호 속에 상하이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지난 3월, 서울에서 있었던 신화의 데뷔 15주년 기념콘서트에도 직접 찾아와 신화를 응원했던 수 많은 상해 팬들은 신화가 입국하는 상하이 홍차오 공항에 몰려 멤버들을 환영함은 물론, 택시를 타고 신화의 이동을 추격하는 등 상하이에 도착한 신화 멤버들에게 열정적인 팬 사랑을 보여 주었다

상하이 공연에서 신화는 어김없이 폭발적인 무대매너와 넘치는 카리스마로 관중을 압도함은 물론, 국내에서도 '신화 역대 기록 갱신'이라는 기염을 토하며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11집 앨범의 타이틀 곡 '디스 러브'를 비롯하여 수록 곡 '아는 남자''New Me''사랑 노래''그래'를 선보이며 독보적인 무대를 연출, 공연을 관람하는 현지 팬들을 사로잡았다.

메르세데스-벤츠 아레나 공연장을 가득 메운 1만 5,000여 명의 상하이 현지 팬들은 연신 신화와 멤버 각각의 이름을 외치며 터질 듯한 목소리로 열광했고, 공연장 곳곳을 누비며 직접 중국어로 인사하는 신화의 노래를 한국어로 따라 부르면서, 지칠 줄 모르는 멤버들의 열정에 열렬한 환호로 답해 주었다.

신화가 공연을 개최했던 메르세데스-벤츠 아레나(Mercedes-Benz Arena)는 독보적인 수준을 자랑하는 스포츠 경기 및 공연장으로 이미 세계적인 팝가수 제니퍼 로페즈를 비롯, 빅뱅, 2PM등 최고의 K-POP가수들이 콘서트를 개최한 바 있으며, 신화의 공연이 있던 지난 22일에는 이 주변이 온통 신화의 상징인 주황색 물결로 가득채워져 상해 내 신화의 높은 위상을 실감케 했다.

신화컴퍼니의 한 관계자는 "작년에 이어 올해 역시 뜨거운 응원과 열정을 보여준 '신화'의 상해 팬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한 마음을 전한다"며 "언제나 최고의 공연을 할 수 있게 공연장을 뜨겁게 만들어주는 팬들의 응원에 힘입어 남은 아시아 투어도 최선을 다해 최고로 멋진 무대를 선사하겠다"고 전했다.

지난 8일 홍콩에서의 환상적인 첫 공연을 시작으로 2013년 아시아투어의 시작을 알린 신화의 '2013 신화 그랜드투어-더 클래식'은 7월6일 오후 7시, 7일 오후 5시, 대만 NK 101에서 세 번째 아시아 투어 무대가 예정되어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3/06/24 09:32:13   수정시간 : 2013/06/24 10:18:08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