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낭독기 사용시 다음 링크들을 이용하면 더 빠르게 탐색할 수 있습니다.
카라 "어? 고무장갑 부대… 웃겨 죽을뻔"
팬들의 깜짝 퍼포먼스에 감동

스포츠한국 김성한기자 wing@sportshankook.co.kr
여성 그룹 카라를 위한 '고무장갑 부대'가 떴다.

카라의 팬들은 14일 SBS 음악 프로그램 <인기가요>에서 '고무장갑 퍼포먼스'를 벌였다. 이들은 카라가 신곡 <프리티 걸>을 부를 때 고무장갑을 끼고 일명 '김국진 춤'을 따라했다.

이 춤은 개그맨 김국진이 두 팔을 들어올리고 '예'하고 외치는 모습에서 따왔다. 방송 직후 카라와 팬들의 모습은 개그맨 김국진과 교차 편집돼 인터넷 인기 UCC 동영상으로 유포되고 있다.

카라의 소속사 DSP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고무장갑 퍼포먼스'는 멤버들에게 힘을 북돋아 주자는 뜻에서 팬들이 직접 낸 아이디어다. 멤버들이 팬들의 깜짝 이벤트에 큰 감동을 받았다"고 말했다.

멤버 한승연은 이날 자신의 미니홈피를 통해 팬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그는 "웃다가 죽을 뻔 했다구요. 한 번 터지면 못 멈추는 거 알죠? 고마워요!"라고 적었다.

카라는 최근 두번째 미니앨범 <프리티 걸>을 발표하고 활동을 시작했다.



  • 이전 보기 다음 보기
  • 이전 보기 다음 보기
  • 뉴스홈
  •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