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창력 미흡" 심형래 굴욕의 심의퇴짜 추억
'세겹 뱃살 접힌 아줌마' 박명수는 가사 부적격… KBS 418곡 금지사슬 풀려


스포츠한국 김성한기자 wing@sportshankook.co.kr

'아줌마 뱃살 때문에…''비속어가 연상돼서…''노래 실력이 없어서…'

방송사 심의 과정에서 부적격 판정을 받은 노래의 황당한 사연이 뒤늦게 드러났다. KBS 심의실은 28일 '방송부적격' 판정을 받았던 가요 1,055곡을 재심의해 418곡을 금지곡 목록에서 해제했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는 요즘 기준으로 고개를 갸웃하게 만드는 금지 사유가 있어 눈길을 모은다.

개그맨 박명수의 불후의 명곡(?)으로 손꼽히는 <바다의 왕자>(2000년 발표)는 '가사부적격' 판정으로 KBS 전파를 타지 못했다. 문제는 2절의 첫 부분에 등장하는 '세겹 뱃살 접힌 아줌마'라는 표현 때문이었다. 저속한 표현이라는 것이 주된 이유다.

박명수는 당시 문제가 된 표현을 '저기 뚱뚱하신 아줌마'라고 바꿔 방송 출연에 나서기도 했다. 이 노래의 작사를 맡은 임용수씨는 "재미있게 쓴 표현이었다. 그 당시에는 금지 판정을 받을만한 이유였다. 뒤늦게 나마 금지곡이 풀렸다니 다행이다"고 말했다.

'순수의 대명사' 여성 그룹 핑클도 심의 과정에서 예외일 수 없었다. 경쾌한 멜로디의 노래를 주로 불렀지만 이들의 3집 수록곡 <나만의 비밀>(2000년 발표)은 '가사 부적격' 판정을 받았다.

당시 소속사 관계자는 "이 노래는 핑클의 유일한 금지곡이다. 가사에는 전혀 문제가 없었다. 랩 부분이 발음상 비속어를 떠올린다는 게 이유였던 것으로 기억한다. 지상파 방송 3사의 기준이 제각각이었다"고 회상했다.

'가사 부적격' 판정은 그나마 양호해 보인다. 면면을 살펴보면 기상천외한 '굴욕' 사연도 발견된다. 지금은 <디워>로 영화 감독으로 불리는 심형래는 자신의 노래 <루돌프 사슴코><산타 할아버지 우리 마을에>(1984년 발표)가 금지곡 판정을 받는 경험을 했다. 판정 사유는 '가창력 부족'이다. 지상파 방송국으로부터 공개적으로 '음치' 판정을 받은 셈이다.

심형래는 한때 코믹 캐럴에 '달릴까 말까'가 반복되는 자신의 유행어를 삽입했지만 '영구식' 발음이 문제가 돼 방송 전파를 타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황당 기준은 여기서 끝이 아니다. 혼성 그룹 쿨의 히트곡 중 <애상>(1998년 발표)은 지금까지 KBS 전파를 탈 수가 없었다. 금지 사유는 '외설, 퇴폐, 불륜'이다. 노래의 작곡을 맡았던 작곡가 윤일상은 "금지곡이라는 사실을 알지 못했다. 금지 사유도 당연히 모른다. 한때 문제가 됐던 '귀에 걸면 귀걸이 코에 걸면 코걸이' 식 심의 때문이 아닐까 싶다"고 말했다.

윤일상은 이 같은 예로 1990년대 후반 가수 최윤석에게 준 노래 <사고뭉치>를 떠올렸다. <사고뭉치>는 윤일상이 만화영화 <짱구는 못말려>의 주인공 짱구를 연상하며 만든 노래였다. 하지만 당시 정치적으로 문제를 빚고 있던 김영삼 전 대통령의 차남 김현철 씨를 떠올린다는 의견으로 금지곡 처분을 받아 대중의 기억 저편으로 사라진 노래다.

이 밖에도 지금은 대형 기획사로 자리를 굳힌 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이사의 <약한자가 패배하는 세상> 역시 가사 내용과 상관없이 '외설 퇴폐 불륜'이라는 판정을 받았다. 삐삐롱 스타킹의 경우 <12시><계단><아이스크림><아직도 눈이 내려> 등이 대거 '사회질서파괴, 체제부정'이라는 '무시무시한' 이유로 방송 부적격 판정을 받았다.

이번 재심의 대상이 된 1,055곡은 지난 1995년부터 2000년까지 방송 심의규제에 묶여있던 부적격 노래들이다. KBS는 2004년에도 1965~1994년 당시 공연윤리위원회 시절의 방송금지 가요였던 1,046곡에 대해 재심의를 벌여 이 가운데 676곡을 방송 금지곡에서 해제했다.

KBS 관계자는 "남겨진 637곡은 표절 문제가 있는 곡이나 정서적으로 여전히 받아들이기 어려운 곡들이다. 시간이 지난 후 다시 심의과정을 거쳐 금지 해제를 고려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KBS 심의실 금지 해제 주요곡
가수 곡명 과거금지사유
1. 서태지와 아이들 1996, 그들이 지구를 지배했을 때 가사부적격
2. 박명수 바다의 왕자 가사부적격
3. 핑클 나만의 비밀 가사부적격
4. 심형래 루돌프사슴코 가창력미흡
5. 심형래 산타할아버지 우리 마을에 가창력미흡
6. DJ DOC 미녀와 야수(OK? OK!) 외설,퇴폐,불륜
7. COOL 애상 외설,퇴폐,불륜
8. 컬트삼총사 사랑은 야야야 외설,퇴폐,불륜
9. 양현석 약한자가 패배하는 세상 외설,퇴폐,불륜
10. 삐삐롱스타킹 계단,12시,아이스크림 등 사회질서파괴,체제부정

자료=KBS 심의실 제공.

▶▶▶ 관련기사 ◀◀◀
☞ 잇단 퇴짜 유지태 "으~ 뮤비 감독 쉽잖네"
☞ 대통령 이름 사용 안된다? '금지곡' 논란
☞ 심의 퇴짜모면? 오히려 어리둥절! 이런 사연도..
☞ '방송퇴짜' 베이비복스리브 야하니 통했다
☞ 싸이 '선정적' 신곡 퇴짜에도 싱글벙글

☞ "가창력 미흡" 심형래 굴욕의 심의퇴짜 추억
☞ 심형래 감독 차기작 말론 브란도 출연(?)
☞ 노인 심형래-새댁 한영 사이에 무슨일이?
☞ '파워맨' 심형래 개그맨 출신 평가절하를..
☞ '왕따(?)' 심형래에겐 감독 호칭도 안붙여

<저작권자 ⓒ 한국미디어네트워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가창력 미흡" 심형래 굴욕의 심의퇴짜 추억 •  가요계 '장르의 벽' 왜 허물어 졌나
•  댄스…트로트…힙합… 한우물 시대 갔다! •  김장훈 "장르 허물기? 자! 나를 따르라~"


•  이효리·아이비 비켜! '포스트 섹시퀸' 누구? •  원하는 그녀들 '뜨려면 휘성을 만나라!'
•  '얼굴없는' 지아 잠적… 외모공개 부담 때문? •  손담비 '아찔 동영상' 훨씬 섹시해졌네!
•  '첫경험' 전진 거친 숨소리·열기 환상 유혹 •  솔비 "앤디 오빠와 열애? 와! 고맙습니다~"
•  힐튼처럼 노팬티(?) 채연 '앗! 치맛속이…' •  '제2 효리' 문지은 환상 몸매·가슴 굴곡 벗다
•  돌연 가슴 커진 장나라(?) "아~ 성형을…" •  '잠적 7년' 유리, 천재소녀서 숙녀가수로~
•  엄정화 '터질듯한 봉긋한 가슴' 아직 20대(?) •  에반 헉! 속옷차림 여배우와 갈대밭서 뭔짓?
•  돈 갈취·동거… 브아걸 '연애사' 솔직고백 •  '유부녀' 된 SES 슈 데뷔 11년만에 벗는다
•  '몰카 아픔' 아이비 거액 날렸다! 이번엔 뭔짓? •  '너무 잘생긴' 보아 친오빠들 연예계 장악(?)
•  바다 "아빠는 사실…" 숨겨온 가족사 첫 고백 •  과도한 노출 서인영 '헉! 가슴까지…' 깜짝
•  백지영 헉! '비디오 속 그남자'와 아직까지.. •  ▶더 많은 뮤직 관련기사 보기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4/29 07:17:21   수정시간 : 2020/02/07 19:29:47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