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엠씨더맥스 이수-럼블피쉬 최진이 '입맞춤'


관련기사

• 강주희·승희 쌍둥이 자매 '윙크' 가수데뷔
• 이혼·협박… 나훈아 알고보니 미국에 있다!
• 박진영 비밀병기 '어린여자' JOO 누구길래..
• 女스타들의 이상형 "강호동·김제동" 왜?
• 방송국의 '빨간줄' 연예인 살생부 있었네!
• 원더걸스 박예은 친동생 인기폭발! 대체 왜?
• 정재용 결별하자 마자 '새 열애' 이미 양다리?

• 고영욱 "순정 바친 여친, 야구선수와 열애"
• 5억대 소송 패소 정원관 "유명인이라 억울"
• 박태환-선예 '노래방 데이트' 딱 걸린거야?
• 현영 "속 시원해요" 김종민과 열애고백
• 버릇없는(?) 우승민, 관객 머리 때렸다는데..
• 문지애 아나-알렉스 '수상·미묘한 열애 관계?'
• '팬티까지 홀딱' 20대 노출녀 상습범이었네!
• >>더 많은 뮤직 관련기사 보기<<

그룹 엠씨더맥스와 럼블피쉬가 만났다.

엠씨더맥스의 이수와 럼블피쉬의 최진이가 듀엣으로 입을 맞춘다. 두 사람은 디지털 싱글 <레퀴엠>으로 두번째로 듀엣 호흡을 이룬다.

두 사람이 선보일 <레퀴엠>은 '진혼곡'이라는 뜻의 발라드곡이다. 제목처럼 죽음을 초월한 사랑을 노래하고 있다. 후렴부의 웅장하고 풍부한 스트링 선율이 인상적인 곡이다.

최진이가 직접 가슴 절절한 가사를 썼다. 최진이와 이수는 뮤직비디오에 직접 출연해 곡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수를 위해 엠씨더맥스의 멤버 전민혁제이윤이 직접 드럼과 베이스 연주에 참여해 지원사격에 나섰다.

이수와 최진이는 엠씨더맥스 5집 앨범 수록곡 < Oh! Plz >에서 이미 한차례 듀엣으로 나선 적이 있다.

소속사 비타민 관계자는 "개성이 강한 두 보컬의 조합이 묘한 조화를 이루고 있다. < Oh! Plz >은 모던록 풍의 곡이었다. 두 사람의 애절한 음색이 돋보일 수 있는 발라드 곡은 이번이 처음이라 팬들의 기대가 높다"고 말했다.

이수와 최진이는 15일 <레퀴엠>의 음원 공개와 함께 활동을 시작한다.

▲ 엠씨더맥스, 영화 '리턴' 팬과 관람
▲ 엠씨더맥스 "해체라니? 5집 발표" 반발
▲ 럼블피쉬 진이 아픔 딛고 "솔로 데뷔해요"
▲ 럼블피쉬 최진이 급성 종양 수술
▲ 럼블피쉬 "우리 음악의 장르는 '희망가'"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한국 김성한기자 wing@sportshankook.co.kr

입력시간 : 2008/01/11 21:52:54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1/11 21:52:51   수정시간 : 2013/04/25 12:02:05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