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문세 '마삼트리오' 변함없는 우정 자랑


관련기사

• 이문세 '同唱會 맞춤콘서트' 함께 불러요
• 이문세 "아들아, 매너있는 사람 되거라~"
• 이문세 '마삼트리오' 변함없는 우정 자랑
• "가장 기억에 남는 라디오스타는 이문세"

• 섹시 디바 3총사 '3색 매력발산' 화제
• 슈주 신동 "헉! 44인치, 그래도 살 안빼"
• '아줌마의 미래' t 우와! 사랑 독차지하네
• 예인 "'어쩌다가' 부른 원조 가수는 나…"
• 서태지 잠행 3년만에 8집? 극비 준비중
• 윤하 뮤비 통해 생애 첫 키스 "다행이야"

• 장나라 "열애중"… 남친 중국인? 한국인?
• 신승훈 "이런 대우를…" 日활동 고충 고백
• 황보 '살림의 여왕' 과시… "정말 의외네"
• 태진아 "이루야, 우리 소주 한잔 하자!"
• 서인영 '보일듯 말듯' 아찔한 망사 유혹!
• '성형·파격노출' 전혜빈 "너무 힘들었다"
• >>더 많은 뮤직 관련기사 보기<<

이문세 화보

이문세는 ‘마삼트리오’와 여전히 돈독한 우정을 유지하고 있다.

이문세 이수만 유열은 얼굴이 말(馬)처럼 길다는 이유로 ‘마삼트리오’라는 별명으로 1980년대를 풍미했다.

현재 이문세와 유열은 가수와 라디오 DJ로 활약하고 있다. 하지만 이수만은 보아 동방신기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이사로 가수가 아닌 제작자로 더 유명하다.

공동으로 공연을 열 정도로 음악적으로 단합했던 이들이 지금은 사적인 친분을 유지하고 있다. 이문세와 유열은 지난해 2월 SM엔터테인먼트 창립 10주년 기념식에 참석해 우정을 과시했다.

이문세는 “틈나는대로 술잔도 기울이고 1년에 한 번씩은 가족들이 함께 동반여행을 떠나요”라며 변함없는 우정을 자랑했다.



이재원 기자 jjstar@sportshankook.co.kr

입력시간 : 2007/03/14 09:18:35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7/03/14 09:17:54   수정시간 : 2013/04/25 12:01:34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