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윤승재 기자] 프로골퍼 박인비(32)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통산 20승 고지에 올랐다. 한국인 선수로서는 두 번째 대기록이다.

박인비는 16일 호주 사우스오스트레일리아주 시턴의 로열 애들레이드 골프클럽(파73·6천637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ISPS 한다 호주여자오픈(총상금 130만달러)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버디 3개와 보기 4개로 1오버파 74타를 치며, 최종 합계 14언더파 278타로 2위 에이미 올슨(미국)을 3타 차로 따돌리고 우승했다.

박인비는 2018년 3월 뱅크 오브 호프 파운더스컵 이후 1년 11개월 만에 LPGA 투어 정상에 올랐다. 박인비의 투어 통산 20번째 우승이다.

이로써 박인비는 박세리(43·은퇴·25승)에 이어 한국 선수로는 두 번째로 LPGA 투어 20승 고지에 올랐다.

한편 박인비는 이번 대회 우승으로 상금 19만 5천달러(약 2억 3천만원)를 받았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16 16:06:15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