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대한체육회 제공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대한민국이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대회 유치에 성공했다. 스위스 현지시간 1월 10일 오후 1시(한국 기준 1월 10일 21시), 제135차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총회에서 총 82표 중 찬성 79표를 얻어 대한민국 강원도가 제4회 동계청소년올림픽대회 개최지로 최종 확정되었다. 공식 대회 명칭은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대회(Gangwon 2024 Winter Youth Olympic Games)가 될 예정이다.

한국의 유치 성공 요인으로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 경험과 정부의 강력한 지원 의사, 기존 경기장 시설 활용을 통해 올림픽 유산을 이어나가는 새로운 모델이 될 수 있다는 점 등이 꼽혔다. 또한, 동계청소년올림픽대회가 그동안 유럽에서만 개최되어 아시아에서의 청소년 동계 올림픽 확산이 필요하다는 점도 유리하게 작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국제올림픽위원회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은 “올림픽 아젠다 2020에 따라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이 제안한 계획은 청소년 올림픽 대회가 앞으로도 지속가능하고 적정한 비용으로 치러질 수 있도록 할 것이다. 2024 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의 제안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유산을 확산하는데 기여할 것이다”고 말하며, “미래의 올림픽과 청소년올림픽 유치에 대해 전 세계 다양한 지역이 보여준 관심은 지속적인 협의, 유연성, 지속가능성, 유산, 그리고 함께 만들어가는 대회라는 IOC의 새로운 접근 방식이 올바르다는 것을 증명한다”고 밝혔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1/11 16:17:05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