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대한축구협회 제공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대한민국 U-20대표팀이 우크라이나를 상대할 결승전 선발 라인업을 발표했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20축구대표팀은 16일(이하 한국시각) 오전 1시 폴란드 우츠 스타디움에서 2019 국제축구연맹(FIFA) 폴란드 U-20 월드컵 결승 우크라이나전을 가진다.

남자축구 사상 첫 피파주관대회 결승까지 오른 20세 대표팀은 단 한경기만 이기면 우승을 차지할 수 있게 된다.

이날 경기를 앞두고 정정용 감독은 3-5-2 포메이션에 선발라인업을 발표했다. 최전방에는 오세훈과 이강인이 선다. 이강인은 프리롤이다. 2선에는 조영욱과 김세윤, 김정민이 받친다. 좌우에는 최준과 황태현이 윙백이다. 3백은 김현우, 이재익, 이지솔이며 골키퍼는 이광연이다.

경기는 잠시 후인 16일 오전 1시 열린다. 공중파 3사에서 모두 생중계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5 23:58:04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