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서지연 기자] 남자 프로배구 대한항공이 2018-2019 시즌 새 유니폼을 2018 제천·KAL컵 남자프로배구대회에서 선보였다.

이번 유니폼 디자인은 지난 3월 구단 공모전에서 입상한 작품을 바탕으로 제작되었다.

대한항공은 11일 “새 유니폼의 콘셉트는 모기업인 항공사의 특징을 살려 창공의 푸른 색상과 활주로의 직선적인 이미지를 활용했다”며 “인천 홈경기 유니폼은 종전과 같이 흰색 바탕, 원정 경기에는 청색 바탕의 유니폼을 입는다”고 전했다.

유니폼을 제작한 휠라코리아는 선수들의 편안한 착용감과 경기 중 민첩성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가볍고 통기성이 우수한 기능성 소재를 사용했다고 밝혔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1 14:25:2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