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연합뉴스 제공
일본 컬링 대표팀이 한국에 역전승을 거두자 일본 언론들도 발 빠르게 소식을 전했다.

앞서 일본은 15일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여자컬링 예선에서 한국에 7-5로 승리했다. 7엔드까지 3-5로 뒤져있던 일본은 8엔드와 9엔드에서 각각 1점과 2점을 추가하며 역전승을 거뒀다.

일본의 역전승이 확정되자 현지 언론들도 일제히 관련 소식을 전했다. 특히 일본 언론들은 한국 팬들의 일방적인 응원 분위기와 맞물린 원정의 어려움을 극복해낸 역전승이라고 치켜세우는 분위기다.

데일리스포츠는 “일본 컬링대표팀이 한국에 역전승을 거뒀다. 원정의 역경을 극복하고 3연승을 달렸다”면서 “이날 한국이 득점할 때마다 경기장은 홈팬들의 환호성으로 가득찼다. 괴로운 상황 속에서도 거둔 역전승”이라고 전했다.

스포니치아넥스 역시 “일본은 9엔드 상대의 실수로 6-5로 역전한 뒤 10엔드에서도 1점을 추가해 1점을 추가했다”면서 “결국 일본은 숙적 한국을 격파하고 올림픽 첫 3연승을 달렸다”고 보도했다.

니칸스포츠도 “일본은 9엔드 한국의 샷이 하우스를 통과하는 실수 덕분에 역전에 성공하고, 이후 1점을 추가해 승리를 빼앗았다”면서 “개최국인 한국을 상대로도 역경을 극복해냈다”고 전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2/15 23:29:53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