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연합뉴스 제공
주형준이 1500m 레이스에서 역주를 펼쳤다.

주형준은 13일 강릉 스피드스케이팅 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500m 경기에서 1분46초65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이날 주형준은 5조 아웃코스로 출발해 마티아스 보스테(24·벨기에)와 경쟁했다. 첫 300m를 24초32에 넘어선 주형준은 이후에도 좋은 컨디션을 과시하며 1분46초65에 레이스를 완주했다. 5조까지 경기를 치른 9명 중 중간 순위 2위에 해당하는 성적이며, 본인의 시즌 최고 기록(1분46초12)와도 큰 차이가 없었다.

주형준은 당초 1500m 출전권을 갖추지 못했지만 이승훈이 매스스타트 및 팀 추월에 전념하기로 결정함에 따라 출전권을 확보할 수 있었다. 소치 올림픽 팀 추월에서는 은메달을 획득한 이력이 있다.

이전1page2page다음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2/13 20:48:33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