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연합뉴스 제공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식에는 200여 명의 북한 응원단도 참석해 응원 열기를 더한다.

북한 응원단은 9일 오후 8시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개막식을 앞두고 관중석 한 편에 자리를 잡았다.

붉은색 유니폼을 맞춰 입은 북한 응원단은 한반도기를 활용해 이날 공동입장하는 남북 선수단을 맞이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남북한은 마지막 91번째로 공동 입장한다.

남북한이 공동입장하는 것은지난 2007년 창춘 동계아시안게임 이래 11년 만이자 역대 10번째다.

  • 연합뉴스 제공
공동기수로는 봅슬레이 간판 원윤종과 북한 여자아이스하키 선수 황충금이 나선다.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식은 오후 8시부터 오후 10시 10분까지 진행된다.

  • 연합뉴스 제공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2/09 19:11:48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