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한국 기원 제공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이세돌 9단이 세계바둑명인전 첫 출전을 우승으로 장식했다.

10일 중국 윈난성 바오산에서 열린 제5회 동준약업배 세계바둑명인전 결승에서 이세돌 9단이 중국의 롄샤오 9단에게 191수 만에 흑 불계승을 거두며 정상에 올랐다.

이세돌 9단은 상변 접전에서 실패하며 좌상귀를 잡히는 등 시종일관 고전을 면치 못했지만 방심한 롄샤오 9단의 거대한 중앙 백 대마를 포획하며 믿기지 않는 대역전승을 거뒀다. 결승전 승리로 이세돌 9단은 롄샤오 9단과의 상대 전적에서 5전 전승 행진을 이어가게 됐다.

이9단은 9일 열린 이야마 유타 9단과의 대결에서도 169수 만에 흑 불계승을 거두며 결승에 합류한 바 있다.

우승한 이세돌 9단은 역토너먼트로 열린 이번 대회 추첨에서 부전을 뽑아 불리하게 출발했지만 2연승으로 우승상금 50만 위안(한화 약 8200만원)의 주인공이 됐다.

2015년 4회 대회에 이어 3년 만에 열린 세계바둑명인전에서 이세돌 9단은 2회 우승자인 박영훈 9단에 이어 한국에 두 번째 우승컵을 안겼다.

한편 같은 장소에서 열린 제1회 세계시니어 혼성페어전 결승에서는 한국의 서봉수 9단ㆍ윤영민 3단 페어가 일본의 오타케 히데오 9단ㆍ요시다 미카 8단 페어에 153수 만에 흑 불계승하며 초대 우승의 영예를 안았다.

역시 역토너먼트로 열린 이번 대회에서 서봉수ㆍ윤영민 페어는 8일 열린 첫 경기에서 오타케ㆍ요시다 페어에 불계승하며 결승에 선착했다.

우승한 서봉수 9단ㆍ윤영민 3단 페어는 20만 위안(한화 약 3200만원)의 우승상금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는 런민(人民)일보와 중국기원ㆍ바오산 인민정부 공동주최로 열렸다. 세계바둑명인전의 제한시간은 각자 2시간 30분에 1분 초읽기 5회, 세계시니어 혼성페어전의 제한시간은 각자 1시간에 1분 초읽기 5회의 역토너먼트 방식으로 벌어졌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1/11 05:00:04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