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과연 오타니 쇼헤이는 메이저리그에서 어떤 모습을 보일까. 예상은 하지만 시즌이 시작되어야만 진짜 알 수 있다. 시즌 시작 전까지는 계속해서 오타니의 메이저리그에서의 모습은 추정할 수밖에 없다.

일본에서 메이저리그로 간 선수들의 성적 변화를 통해 오타니의 성적을 예측하는 방법 등 여러방법으로 오타니의 메이저리그에서의 모습을 그리고 있다. 하지만 아직 오타니가 메이저리그 스카우트로부터 받은 스카우팅 리포트와 그전에 메이저리그로 진출했던 선수들간의 비교는 찾아보기 쉽지 않다.

그래서 비교해봤다. 더 와닿게 한국 메이저리거들의 메이저리그 진출전 스카우팅 리포트와 오타니가 현재 받은 스카우팅 리포트간의 간극을 찾아본다면 오타니가 어느정도 수준의 선수인지 가늠할 수 있을 것이라 본다.

▶스카우팅 리포트에서 20-80스케일의 의미

일단 스카우팅 리포트를 보는 법을 알아야한다. 메이저리그에서는 0점 최소-100점 최대가 아닌 최소 20점-최대 80점을 활용한다. 50점을 평균으로 정규분포 곡선에서 이것이 더 합리적이라고 여기기 때문. 5점 단위로 구분된다.

즉 80점은 이 시대 최고 수준(지안카를로 스탠튼의 파워, 빌리 해밀턴의 주력, 아롤디스 채프먼의 패스트볼 등) 50점은 메이저리그 평균이고 20점은 최악(RA디키의 패스트볼)으로 분류된다.

물론 전제로 해야 할 것은 각 스카우트마다 보는 눈이 다르기에 평가는 다를 수 있다. 또한 스카우팅 리포트는 내부자료이기에 잘 공개 되지 않는다. 그렇기에 그나마 언론을 통해 공개된 스카우팅 리포트를 통해 간접적 비교밖에 되지 않는다는 불편함을 감수해야한다.

▶투수 오타니 : 류현진 체인지업보다 낫다는 오타니의 스플리터

미국 진출전 류현진은 체인지업에서 가장 높은 평가를 받았다. 현재도 류현진의 주무기인 체인지업은 당시 60점을 받았다. 하지만 오타니는 슬라이더와 스플리터에서 65점을 받았다. 즉 류현진의 체인지업보다 슬라이더, 스플리터가 좋다고 평가받는 것. 더 충격적인 것은 오타니에게 더 좋은 구질이 있다는 점이며 이것은 패스트볼로 80점 만점을 받아다.

가장 좋지 못한 구종으로는 커브와 체인지업으로 50점을 받았다. 류현진의 슬라이더가 45점, 박찬호의 커브가 45점이었다는 점에서 의미심장하다.

흥미로운 것은 패스트볼과 커브로 메이저리그를 한때 호령했던 박찬호의 22세 시절에는 패스트볼이 55점, 커브는 45점을 받았다는 점이다. 오타니보다 한 살 어린 시절의 박찬호의 평가도 결코 나쁘지 않았다.

2012년 류현진(당시 25세) : 패스트볼 50 슬라이더 45 커브 55 체인지업 60 (국내 언론사 입수)
1995년 박찬호(당시 22세) : 패스트볼 55 슬라이더 없음 커브 45 체인지업 40 (스카우트 존 콕스)
2017년 오타니(당시 23세) : 패스트볼 80 슬라이더 65 커브 50 체인지업 50 스플리터 65 (MLB.com)


▶타자 오타니 : 박병호 파워에 강정호보다 나은 종합수치

타자의 경우 국내에서 진출한 타자 중 스카우팅 리포트가 전부 공개된 사례는 찾기 힘들다. 워낙 내부자료이기에 일부만 유출됐고 강정호의 경우 종합수치, 박병호의 경우 가장 장기로 여겨졌던 파워에 대해서만 여러 언론사를 통해 공개됐다. 또한 이대호의 경우 미국진출설이 나돌던 2010년 당시 28세의 나이때 국내 언론사를 통해 메이저리그 스카우팅 리포트가 공개된 바 있었다.

오타니의 경우 박병호의 파워와 비슷한 평가 혹은 못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강정호가 당시 종합수치 45점을 받았지만 오타니는 60점으로 평균 이상으로 합격점을 받았다. 물론 이후 강정호는 평균보다 못한 45점의 점수가 잘못됐음을 실력으로 증명했고 박병호의 경우 파워는 스카우팅 리포트대로 했지만 정확성 부분에서 낙제점으로 결국 2년만에 국내로 복귀했다.

2010년 이대호(당시 28세) : 타격 5, 파워 6 주루 3 어깨 5 수비 4(국내 언론사 입수 자료, 8점 만점)
2014년 강정호(당시 27세) : 종합 45(BA)
2015년 박병호(당시 29세) : 파워 80 수비 55(보스턴 헤럴드), 파워 70(MLB.com), 파워 60~70(ESPN)
2017년 오타니(당시 23세) : 정확성 50 파워 65 주루 50 어깨 50 수비 50 종합 60 (MLB.com)


-이재호의 스탯볼 : 스탯볼은 기록(Statistic)의 준말인 스탯(Stat)과 볼(Ball)의 합성어로 '이재호의 스탯볼'은 경기를 통해 드러난 각종 기록을 분석한 칼럼입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2/19 08:48:42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