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KBL 제공
[스포츠한국 박대웅 기자] ‘체조 요정’ 손연재가 다시 한 번 KCC의 개막전 승리를 기원하는 시투에 나선다.

KCC는 23일 전주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LG와의 홈 개막전에 리듬체조 국가대표 손연재를 시투자로 초청한다고 밝혔다.

KCC건설이 공식 후원 중인 손연재는 지난 2011~12시즌 KBL 공식 개막전부터 어느덧 5번째 전주실내체육관을 방문하게 됐다.

이날 KCC는 손연재의 시투 뿐 아니라 경기장을 찾은 팬들을 위해 다양한 행사를 준비했다. 걸그룹 ‘와썹’의 개막 축하공연을 비롯해 Kappa, 대명리조트, 하나투어, 사조참치에서 제공하는 푸짐한 경품을 증정할 계획이다.

이전1page2page다음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6/10/19 18:13:51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