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노진주 기자] 최지만(탬파베이 레이스)이 2출루 경기를 완성했다.

최지만은 18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ALCS, 7전 4선승제) 7차전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경기에 5번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격, 팀이 3-0으로 앞선 6회말 안타를 뽑아냈다.

첫 타석에서 최지만은 볼넷으로 출루했다. 팀이 2-0으로 앞선 1회말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상대 투수 랜스 맥컬러스를 상대로 볼넷을 골라냈다. 후속타가 터지지 않아 득점에는 실패했다.

3회말 두 번째 타석에서는 뜬공으로 물러났다.

세 번째 타석에서는 방망이에 공을 맞췄다. 6회말 선두타자로 나선 최지만은 상대 투수 호세 우르퀴디의 3구째를 타격해 중전 안타를 뽑아냈다. 2출루 경기 완성.

한편 6회말에 진행 중인 현재 탬파베이는 3-0으로 휴스턴을 리드하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0/18 11:44:10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