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김성태 기자]오타니 쇼헤이(24)가 시즌 20호 홈런을 쏘아올렸다.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에서 뛰고 있는 오타니 쇼헤이는 16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애너하임의 에인절 스타디움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시애틀 매리너스와의 홈경기에서 선발 4번 겸 지명타자로 나서 1회 홈런을 쳐냈다.

2-0으로 앞선 1회, 오타니는 가운데 담장을 넘기는 시즌 20호 겸 솔로 홈런을 쳐냈다. 지난 2006년 시애틀에서 뛰었던 일본인 포수 조지마 겐지가 때려낸 18개가 역대 아시아 신인 타자 빅리그 데뷔 시즌 최다 홈런이었다.

이미 19호 홈런을 쳐냈던 오타니는 이날 20호 홈런을 완성하며 이 기록을 계속 늘리는데 성공했다. 더불어 오타니 직전, 에인저스 최고의 타자 중 한 명인 마이크 트아웃이 2점 홈런을 쳐내며 시즌 34호 홈런을 기록했다.

오타니와 트라웃이 연속타자 홈런을 쳐낸 것은 올해가 처음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6 14:46:40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