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LA 다저스의 류현진.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이재현 기자] LA 다저스가 시즌 5승에 도전하는 류현진(30·LA 다저스)을 필두로 한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전 선발 라인업을 발표했다.

LA 다저스는 13일(이하 한국시각)오전 10시 10분 미국 캘리포니아 LA의 다저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샌디에이고와의 2017 메이저리그 경기 선발 라인업을 공개했다.

류현진은 예정대로 선발 등판하는 가운데, 다저스는 크리스 테일러(좌익수), 코리 시거(유격수)로 테이블 세터를 구성했다. 이어 중심 타선엔 저스틴 터너(3루수), 코디 벨린저(1루수), 작 피더슨(중견수)를 배치했다. 중심타선을 받치는 6번 타자로는 야스마니 그랜달(포수)를 위치시켰고, 하위 타선은 체이스 어틀리(2루수), 야시엘 푸이그(우익수)가 구성한다. 류현진은 9번 타자로 나선다.

올시즌 처음으로 샌디에이고를 상대하는 류현진인데, 역시 주목할 점은 그랜달과의 호흡이다. 류현진은 지난달 25일 미네소타 트윈스와의 홈경기에서 그랜달과 배터리를 구성했지만 이후 2경기에선 오스틴 반즈와 짝을 이뤘다. 따라서 3경기 만에 두 사람은 호흡을 맞추는 셈.

류현진은 올시즌 그랜달과 배터리를 이룬 11경기(55.2이닝)에서 3.40의 평균자책점, 피안타율은 2할7푼2리, 피출루율은 3할2푼8리를 기록했다.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8/13 07:38:02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