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김성태 기자]황재균(30)이 안타를 쳐냈다.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산하 새크라멘토 리버캣츠에서 뛰는 황재균은 1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주 새크라멘토 랠리 필드에서 열린 솔트레이크 비스(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 산하)전에서 선발 6번 겸 3루수로 나와 4타수 1안타를 쳐냈다.

전날 경기에서 대타로 등장, 삼진으로 아쉽게 물러난 그는 이날 5회 무사 1루에서 안타를 쳐내는데 성공했다. 이날 안타로 황재균의 시즌 타율은 291타수 85안타 타율 2할9푼2리가 됐다.

하지만 나머지 세 번의 타석인 2회는 삼진, 7회와 8회는 모두 뜬공으로 조용히 물러났다. 한편, 팀은 솔트레이크에 3-5로 졌다.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8/12 14:41:26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