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여성 불감증, 치료될 수 있다!

[거시기 토크]

여자들의 성각성 반응도 남자와 마찬가지로 신경매개성 혈관반응으로 나타날 수도 있다.

성에 대한 반응이 일어나면 골반강 내에 있는 혈관들이 확장돼 골반 혈관에 충혈이 일어나고 외성기 및 질 내에 혈류가 증가한다. 음핵은 혈액이 증가하면 팽창돼 음핵이 표피 밖으로 돌출되면서 성적 자극에 잘 반응하고, 질 점막에는 모세혈관이 충만해 혈장액이 나오고 분비물이 증가한다.

소음순은 성각성시 최대로 부풀어져 바깥쪽으로 튀어나오고 성적 자극에 민감해진다. 질근육이 수축과 이완을 반복하면서 여성은 만족감을 느낀다. 그러나 여러 가지 이유로 골반강내 외성기나 질 내에 동맥 혈류의 흐름이 감소되거나 신경전달의 자극이 감소될 경우 질 충혈 지연, 분비물 감소, 성적 만족감이나 절정감이 떨어지는 등 여성 성기능 장애를 불러올 수 있다.

과거에는 여성의 성 기능장애인 불감증을 부부의 갈등이나 여성 자신의 성적 억압이나 불안 같은 단순한 심리적인 요인 때문에 발생한다고 생각했다. 하지만 이에 대한 연구가 활발해지면서 최근에는 여성 불감증이 기질적인 문제 때문에도 발생한다는 병태 생리가 밝혀졌고 여러 가지 치료법이 나오고 있다.

여성 불감증 치료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치료할 수 있는 질환이라는 인식의 전환이다. 그동안 사회적 환경 때문에 감추고 살았지만 이제는 남성의 발기부전처럼 치료하는 자세가 필요하다.

일생동안 만족감을 못 느끼고 부부의 성생활을 하는 것은 안타까운 일이다. 불감증으로 고민만 하지 말고 용기를 내어 해결하려고 노력한다면 여성으로서 느낄 수 있는 만족감을 얻을 수 있다. 불감증은 6~10회 정도 방문해 약물치료 및 보전적 요법으로 치료할 수 있다.

웅선의원 여성질환클리닉 원장(02)3676-4347

■검색창에 ‘웅선’을 치시면 여성 성기능 장애에 대한 정보를 볼 수 있습니다.

대한의사협회 의료광고심의필 제080325-중-7591호

▶▶▶ '거시기토크' 관련기사 ◀◀◀
☞ '한창때' 섹스 고통 느끼는 여인은…
☞ '분비물' 감소로 성관계 고통받는 여성은…
☞ 남자 '정력'만 좋아하는 아내 때문에(?)
☞ 성기확대술 받으니… "사장님~ 오늘은 공짜"
☞ 김혜수와 성관계 중 거시기 강직도가 풀려(?)
☞ 남편 '거시기' 갑자기 커지니 아내 의혹의 눈초리
☞ "잠도 못자" 40대男 발기력 얼마나 좋길래

<저작권자 ⓒ 인터넷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평생 오르가슴 한번 못느낀 여성? 결국은… •  남친과 아닌 '하룻밤 정사' 느낌 물어보니…
•  명물 된 '이동 매춘 버스'… 오럴 가격은.. •  원나잇·된장녀… 여대생들 '충격 성생활(?)'
•  남녀 '속궁합' 거시기 크기에 따라 결정? •  알몸女들 '퇴폐행위' 얼마나 적나라하길래
•  '몸파는' 여성들 대체 어떤 대우를 받길래 •  외간남자에 빠진 유부녀들 '믿지못할 행각'
•  치마 내리고 기다리는데 '남자'가… 깜짝! •  재혼녀들의 '은밀한 속마음' 들여다보니..
•  젖꼭지·성기까지 만졌는데… 뭐가 다르길래? •  헉! 어떻게 저런 성관계를… '대담한 남녀'
•  '콘돔 없이 강간당한' 그녀들 길거리로! •  '부부강간·데이트강간' 얼마나 심각하길래
•  아무나 집 불러들여 성관계 즐기는 여성들? •  옷벗은 그녀, 남자 '거시기' 더듬으니…
•  이렇게 하면 발기력·사정횟수 대폭 증가? •  누이와… 여동생과… '오붓한 성관계(?)'
•  '은밀한' 러브호텔 대체 어느 정도길래 •  ▶ 더 많은 뉴스화제 관련기사 보기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7/04 07:12:43   수정시간 : 2013/04/25 13:22:16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