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파격 '음모노출' 여배우 방송금지 처분! 왜?
[피플] 영화 '색 계'의 여주인공 탕웨이… 중국 정부 "매국노 영화"


한성숙기자 hansk@sportshankook.co.kr

할리우드 거장 리안 감독이 연출해 관능적이고 파격적인 섹스신으로 전세계에서 센세이션을 불렀던 <색 계>의 히로인 탕웨이(湯唯 28)가 중국에서 방송 활동금지 처분을 받은 것으로 알려져 논란을 빚고 있다.

중화권의 뉴스 사이트와 신문들이 9일 일제히 보도한 바에 의하면 탕웨이는 중국 정부에 의해 국내 방송매체에 출연을 정지당한 것은 물론 그가 등장한 CF도 방영이 불허됐다.

베이징과 상하이의 TV 방송국 관계자들은 상세한 이유를 대지 않은 채 중앙의 국가라디오영화TV총국 지시에 따라 불가피하게 이런 조치를 취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인쇄 매체들도 탕웨이를 당분간 일절 다루지 말라는 통달을 정부로부터 구두 전달받았다며 언제까지 조치가 계속될지 모른다고 전했다.

<색 계>는 1940년대 일본 점령 하의 상하이에서 항일운동에 참여한 여성 공작원(탕웨이)이 왕징웨이 괴뢰정부의 특무조직을 지휘하는 남자(梁朝偉)에 미인계를 써서 접근한 뒤 암살하려 했으나 사랑에 빠져 비극적인 운명을 맞는다는 스토리다.

중국 국내에서 상영될 당시 대담한 성애 장면이 모두 삭제됐으며 일본에 협력하는 매국노(漢奸) 역할을 톱스타 양조위가 맡은 것을 이유로 매국노를 미화한 반면 '애국열사'를 모욕했다고 비판이 인터넷에서 빗발쳤다.

홍콩 동방일보는 "영화를 본 중국의 지도자가 내용에 강력한 불쾌감을 표시하면서 탕웨이가 희생양으로 된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 같은 조치에 대해 리안 감독은 즉각 성명을 내고 "탕웨이가 영화 출연 때문에 본의 아니게 피해를 당한 것을 유감으로 생각한다"며 "어려운 상황에 있지만 그를 전력을 다해 지지할 것"이라고 성원했다.

리안 감독은 이어 "탕웨이가 영화에서 대단히 훌륭한 연기를 선보였다"고 재차 치하, 중국 당국의 결정을 간접적으로 비판했다.

미국 연예 사이트 할리우드 리포터는 리안 감독의 성명을 전문 게재하는 한편 탕웨이의 CM 개런티가 84만3,000달러(약 8억원)에 달한다며 그가 적지 않은 경제 손실을 볼 것으로 전망했다.

☞ '음모노출' 여배우 촬영중 결별, 동료와 새 열애?

☞ '음모노출' 여배우, 비 이어 이준기와 인연

☞ 성기·음모 노출 '파격섹스' 위력 대단했다!

☞ 성기·음모 노출 남녀배우 "부끄럽긴 했지만.."

☞ 음모·성기노출 실제 정사? "사실은…" 고백

☞ "한국 톱스타와 다르네" 탕웨이 매너에 감탄!

<저작권자 ⓒ 한국미디어네트워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X급누드' 유출 장백지 아기 아빠도 불륜남? •  여배우들 '음란사진 유출 파편' 그곳에도…
•  '진관희 외설 사진' 무려 1만장… 집단 혼음까지! •  이준기 '성관계 사진유출' 최대혜택 받다(?)
•  성관계 들통 여배우 '남편-불륜男' 정면충돌! •  'X등급 누드유출' 장백지 결국 남편과 이혼 임박
•  '누드 파문' 장백지 아픔 털고 활동재개 •  'X등급 누드' 장백지 알고보니 더 진한 사진도(?)
•  섹스·누드 사진 유출 진관희 또다른 데이트중! •  여배우들에 '흥분제' 먹여 성관계·사진 찰칵(?)
•  女스타 '포르노급 섹스파일' 무차별 유통 •  여배우들 성관계·누드 사진유출 또다른 男스타(?)


•  '노브라' 힐튼 또 벗었다! 몸의 굴곡 그대로… •  파격 '음모노출' 여배우 방송금지 처분! 왜?
•  유명 여배우 '큰가슴 덕분에…' 휴~ 살았다? •  졸리-피트 드디어 결혼?… 애니스톤 '충격'
•  벗고 또 벗고… 여배우들 '황홀 나체쇼' 보라! •  힐튼 헉! 또… 이제는 대놓고 유두 노출!
•  브리트니 또 깜빡? 적나라한 노팬티 노출! •  '섹스광' 유명 여배우 충격적 모습 깜짝!
•  53세 여배우 "두 남자와 동시 성관계" 충격고백 •  女스타들 욕설·몸싸움… 무대 뒤 훔쳐보니..
•  "으~ 속살이 왜저래?" 빅토리아 베컴의 굴욕 •  노브라 브리트니 길거리서 옷 찢고 벗고…뭔짓?
•  브루스 윌리스 새애인은 데미 무어 동생? •  힐튼 헉! '유두노출' 들통… 동영상도 공개
•  'X등급 누드' 장백지 알고보니 더 진한 사진도(?) •  헉! '男정액'까지… 자넷 잭슨 '노골적이네'
•  임신 여배우 무리한 누드 촬영중 '헉! 하혈' •  왕가슴 자랑 장쯔이 '갑부' 홀려 열애중!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3/10 07:48:22   수정시간 : 2020/02/07 19:17:54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