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주간한국 장서윤 기자]하나카드가 가정의 달을 맞아MZ세대(2030)를 위해 국내 대표 온라인 명품 쇼핑 플랫폼인 ‘트렌비’와 함께 단독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이 이벤트는 5월 4일부터 31일까지 진행되며, 트렌비에서 하나카드로 ▲10만원/20만원/30만원 결제 시 1만5천원/3만원/4만5천원 캐시백과 5천원/1만원/1만5천원 트렌비 할인쿠폰이 각각 제공되어 정가 대비 20%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한 ▲ 결제 금액 상환의 부담을 덜어드리기 위해 2~8개월 무이자 할부 혜택도 모든 고객에게 제공한다.

이와 함께 해외여행, 해외직구 등 편리한 글로벌 서비스 이용을 위해 하나카드가 지속적으로 운영 중인 해외여행 및 쇼핑 관련 특화 플랫폼인‘지랩(G.lab)’에서 참여가 가능하다.

하나카드 글로벌본부 한경호 본부장은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진행되는 이번 이벤트를 통해 감사한 분들에게 선물을 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트렌비와의 제휴를 통해 하나카드 고객들이 더욱 차별화된 가격과 혜택으로 합리적인 명품 쇼핑을 즐길 수 있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공동 이벤트를 진행하는 ‘트렌비(대표이사 박경훈)’는 쇼핑 AI ‘트렌봇’을 통해 샤넬, 루이비통, 구찌, 프라다 등 전세계에 흩어진 5,000여 개 명품브랜드와 약 150만 개의 엄선된 정품 상품 및 세일 정보를 수집 및 분석하여 전세계 최저가로 제공하는 국내 최대 온라인 명품 쇼핑 플랫폼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04 18:51:00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