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LG소셜캠퍼스가 '세상의 가치'와 '환경의 소중함'에 대한 단편영화를 모집하는 1분 1초 영화제 'SOFF'를 지난 21일부터 다음달 21일까지 진행한다.

LG전자와 LG화학이 주최하는 이번 영상공모전은 올해로 3회차를 맞이하여 '너의 일상에 <세상의 가치와 환경의 소중함> 1분 1초에 담아봐!'라는 주제로 진행된다. SDGs(지속가능 개발 목표), 인류의 보편적 문제와 지구 환경문제 등 해결 또는 실천 영상이다.

세부 주제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코로나19, 공기, 수질, 토지오염, 유해물질 등에서 일상의 건강한 삶을 지킬 수 있는 방법) ▲깨끗한 물과 위생(매일 사용하는 물의 소중함을 담은 청량한 이야기) ▲적정 가격의 깨끗한 에너지(에너지 사용을 줄이는 소소한 일상과 친환경에너지의 중요성) ▲책임 있는 소비와 생산(나의 착한 소비가 만들어 낸 재미와 감동이 있는 이야기) ▲기후행동(맑은 공기, 햇살, 푸른 하늘을 지키는 나만의 방법) ▲해양 생태계 보전(바다친구들을 지키기 위해 우리가 해야 하는 노력) ▲육상 생태계 보전(푸른 숲 속 다양한 동물들과 함께 살아가기 위한 나의 행동)이다.

응모자 편의를 위해 세부 주제를 자세히 나눴지만, 이외 '세상의 가치'와 '환경의 소중함'을 담은 다양한 작품이라면 접수가 가능하다.

심사기준은 주제 이해도 30%, 독창성 30%, 대중성 및 활용성 20%, 작품성 20%이다. 작품 규격은 5초 이상 61초 이하 분량의 동영상이며, 유튜브 업로드가 가능한 확장자여야 한다. 또한 제출 시에는 반드시 #소셜영화제 #1분1초 라는 해시태그를 포함해 업로드 후 링크를 보내야 한다.

LG소셜캠퍼스 관계자는 "응모 부문은 1분 1초의 단편 영화로 영화, UCC, 뮤직비디오, 뉴스, 인터뷰, BJ 등 어느 종류의 영상이든 상관없다"며 "총 상금 2180만원, 그랜드 필름상을 받을 경우 최대 500만원과 함께 환경부 장관상이 수여되는 만큼 많은 참여 바란다"고 전했다.

총 30개 팀을 시상할 예정이며 종합부문에서 1팀, 나머지 각 부문에서 3팀씩 총 10팀을 수상한다. 나머지 20팀의 수상은 특별부문으로 포함된다. 이 상에는 국민이 뽑은 1분 1초상, 시각 효과상 등이 포함되어 있어 최대한 많은 팀이 상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한편, 본 공모전에 참여하고 싶다면 LG소셜캠퍼스 홈페이지 내 ‘접수 및 확인’에서 작품을 제출하면 된다. 관련 궁금한 사항은 공모전 운영사무국이나 카카오톡 플러스친구인 ‘1분1초소셜영화제’를 통해 문의할 수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8/31 14:22:22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