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KT 황창규 회장이 웹 소설 플랫폼 ‘블라이스’ 통해 웹소설 작가 지원에 나선다. KT(대표 황창규)는 웹 소설 작가들을 대상으로 ‘제2회 블라이스 웹 소설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블라이스는 KT에서 운영하는 웹 소설 플랫폼이다. 이번 공모전에는 신인 작가부터 기성 작가까지 누구든 참가할 수 있다.

참가를 원하는 이용자는 다음 달 1일부터 8월 31일까지 블라이스에 작품을 연재하면 된다. 작품 수에 제한이 없으며 분량은 회차 수와 관계없이 공백 포함한 글자 수 총 15만자 이상이면 응모할 수 있다.

이번 블라이스 웹 소설 공모전에서는 총 8개 작품을 선정해 총 3억원의 상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현대 로맨스, 로맨스 판타지, 게임 판타지, 무협 등 8개 장르에서 각 1개 작품씩 당선작을 선정한다.

최종 대상 후보에 오른 8개 당선작 중 1등을 차지한 작품이 ‘블라이스 대상’으로 선정된다. 대상 수상작에는 선인세를 포함해 총 7천500만원의 상금이 지급된다.

전대진 KT 콘텐츠플랫폼사업담당은 “올해로 두 번째를 맞는 이번 블라이스 공모전에서 로맨스, 판타지와 같은 인기 장르 외에 미스터리, 스릴러, SF 등 비인기 장르에서도 우수한 작품을 발굴해 1인 창작자들을 지속해서 육성·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1 18:20:18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