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KT(대표 황창규)와 코그넥스(지사장 조재휘)는 5세대(5G)을 이용한 스마트팩토리 확산을 위해 수원에 위치한 코그넥스 연구소에서 5G 엣지클라우드 기반 머신비전 솔루션 개발 협력 업무협약(MOU) 체결식을 진행했다고 23일 밝혔다.

코그넥스는 제조업 생산라인에 설치된 카메라의 영상을 분석해 불량품 선별, 산업용 로봇 제어에 활용하는 머신비전 분야의 세계적인 선도 기업이다. 코그넥스는 정교한 머신 비전 기술을 통해 '인지기능(See)'을 제공하는 바코드 리더기를 비롯해 머신 비전 센서와 머신 비전 시스템의 제품군을 갖추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은 △5G 엣지클라우드 기반의 머신 비전 솔루션을 실제 산업 현장에 시범 적용해서 가능성을 확인 △스마트 팩토리 분야에서 5G 엣지클라우드 기반의 새로운 사업기회를 발굴 △스마트 팩토리 관련 산업의 육성을 위해 함께 협력해 나가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한다.

KT는 5G 통신망에서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엣지클라우드를 설치 운용할 계획이다. 기존에 사용되는 머신비전은 카메라와 영상분석용 서버를 공장내부에 설치하기 때문에 설치공간 확보와 초기 인프라 구축에 많은 비용이 필요하다.

5G 엣지클라우드 기반 머신비전 솔루션이 적용되면 기존의 복잡한 구축 방식이 무선 카메라 설치로 간편해진다. 촬영된 영상을 5G 무선망을 통해 실시간으로 엣지클라우드로 전송하고 영상분석을 수행해 서버 설치공간과 구축에 걸리는 시간이 절약된다. 카메라 또한 무선으로 설치하기 때문에 공정 재배치 시에도 유연하고 빠르게 대응할 수 있다.

KT는 코그넥스 수원연구소에 5G 테스트 환경을 제공해 빠른 솔루션 개발과 상용화를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양사간 협업으로 기존 대비 저렴한 비용으로 머신비전 솔루션을 제공하고, 다양한 솔루션으로 제조업 활성화와 스마트 팩토리 산업 확산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 하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24 19:21:49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