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에어서울
에어서울이 '사이다 특가' 이벤트를 진행한다.

에어서울은 14일 오전 11시부터 18일까지 올해 최고 특가로 좌석을 판매하는 '에어서울 사이다 특가' 이벤트를 연다.

해당 기간에 구매한 티켓의 탑승 기간은 올해 3월 31일부터 10월 26일까지다. 5일 동안 매일 특가 좌석이 제공되므로 재도전이 가능하다.

이번 이벤트 최저가는 1000원짜리 일본 편도 티켓이다. 유류할증료와 공항세를 포함하면 3만6900원이다.

이외에 오사카·후쿠오카·오키나와·다카마쓰 3만9900원, 삿포로 4만1900원, 홍콩 4만9900원, 다낭·보라카이 5만9900원 등이다.(유류세·항공세 포함한 편도 가격)

회원 대상으로 진행되는 프로모션이므로 회원가입은 필수다. 1월 중 신규 회원으로 가입하면 추첨을 통해 상품도 지급하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1/14 10:13:51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