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최근 템퍼씰리매트리스와 같은 수입 매트리스의 인기가 올라가고 있다. 바쁜 일상에 지친 현대인들이 수면의 질을 중시하고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수백만원대에 이르는 가격은 소비자들에게 부담으로 작용할 수밖에 없다.

이에 오렌지 매트리스 앤 퍼니처(Orange mattress & furniture) 하남 본점이 최근 270평대 매장으로 확장 이전하고 9월 1일 그랜드 오픈, 다양한 수입 매트리스를 할인가에 선보여 소비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오렌지 매트리스 앤 퍼니처는 템퍼씰리매트리스는 물론 30여종의 수입 매트리스 제품을 보유하고 있다. 고객들은 직접 매트리스 위에 누워본 다음 자신에게 잘 맞는 제품을 선택할 수 있어 만족도가 높다.

이밖에 샤무드쇼파, 아쿠아클린쇼파, 가죽쇼파, 세라믹식탁, 원목식탁, 대리석식탁, 편백원목제품까지 한꺼번에 둘러보고 구입할 수 있어 원스톱 쇼핑이 가능하다. 신혼가구나 입주가구를 마련할 때 발품을 파는 수고를 덜 수 있는 곳이다.

현재 오렌지 매트리스 앤 퍼니처는 퍼니처는 고객감동 혁신 2년 연속 대상 수상 기념으로 전 제품 최저 30%부터 최대 73% 할인을 적용하고 있다. 또한 청첩장 지참하고 방문 시 10% 추가 할인, 새로 입주할 예정인 아파트 카페에 리뷰를 올리면 10%를 중복으로 할인해주는 등 경제적으로 템퍼씰리매트리스를 구매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오렌지 매트리스 앤 퍼니처 하남 본점은 그랜드 오픈 기념으로 방문고객들에게 전원 서머스 텀블러를 증정하며, 이밖에도 다양한 사은품 증정 행사를 진행 중이다. .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09 08:00:13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