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광동제약이 SNS를 통해 ‘5시, 땡큐 비타!’ 캠페인을 펼쳐 화제가 되고 있다.
[스포츠한국 강병원 기자] 광동제약이 우리사회를 건강하게 만드는 이웃을 찾아가 비타500을 전달하는 SNS 사회공헌 캠페인을 펼쳐 화제가 되고 있다.

25일 광동제약에 따르면 회사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환경미화원, 모범 운전자, 야학 선생님, 장애인 이동 봉사단 등 우리사회를 건강하게 만드는 ‘비타민 시민’을 선정해 비타500을 선물하는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 7월부터 시작된 ‘5시, 땡큐 비타!’ 캠페인은 매월 1~2회 월요일 오후 5시에 게재되고 있다. 비타민 시민으로 선정된 인물이 다음 주인공을 추천하는 ‘감사 릴레이’ 형식으로 진행되며, 현재까지 12명이 비타500을 선물 받았다.

이 캠페인은 최근 개최된 제14회 웹어워드코리아에서 기업 SNS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하며 호평을 받았다. 우리사회 좋은 이웃의 사연을 발굴해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취지가 네티즌의 공감을 얻었다는 평가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5시, 땡큐 비타! 캠페인은 사회에 활력소가 되는 비타민 같은 이웃의 이야기를 친근하게 소개해 소비자의 공감과 신뢰를 얻고 있다”며, “앞으로도 네티즌과 공감대를 형성하며 브랜드가치를 제고해 나가기 위한 다양한 SNS 캠페인을 지속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광동제약은 매년 겨울 임직원이 어려운 이웃을 방문해 연탄을 나눠주는 봉사활동과 홀몸 어르신과 청소년 가장 등을 위한 집수리봉사 등 취약계층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1/25 11:10:16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