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성형외과 전문의 노경환 원장
아름다움 추구는 미학을 발전시킨다. 미학의 백미로도 꼽히는 성형은 자신을 부각시키는 PR의 요소도 있다. 노경환 성형외과전문의가 성형 미학을 연재한다. <편집자 주>

인상이 좋으면 인생이 달라진다! 삶은 만남의 연속이다. 만남에서 좋은 이미지는 긍정 효과를 낳는다. 취업에서도, 데이트에서도, 비즈니스에서도 인상이 성패의 주요한 역할을 한다. 이미지에는 외모와 마음이 함께 담겨 있다.

좋은 이미지를 빚는 한 방법이 성형이다. 본래 성형 수술은 선천적 기형이나 상처로 인한 보기 흉한 부분을 외과적으로 교정하거나 회복시키는 수술이었으나 요즘의 성형은 더 예뻐지려는 목적도 강하다. 그만큼 성형은 원하는 사람이 많다. 주요 도시의 곳곳에 플라스틱 밸리가 형성될 정도다.

실제로 잘 된 성형은 외모를 드라마틱하게 변신시킨다. 눈은 크고 시원하게, 코는 오뚝하고 기품 있게, 사각형 얼굴은 갸름하게, 잡티 피부는 깨끗하고 탄력 있게, 두꺼운 라인의 몸매는 날씬하고 굴곡 있게 바꾸는 마력이 있다.

구체적으로 남자는 코, 여자는 눈이 달라지면 인상이 확 바뀐다. 이처럼 극적 변신을 하게되면 자신감이 넘치게 된다. 자신감은 자존감으로 이어진다. 매사에 긍정적이고, 적극적이게 된다. 얼굴은 더욱 화사하게 된다. 성형 후 좋은 이미지가 되고, 인생이 더 긍정적으로 바뀌게 될 가능성이 높다.

아름다움에 대한 열망은 인간 본능이다. 아름다움은 주관적이면서도 객관적이다. 자신이 만족해야 하고 주위에서 인정받아야 한다. 보편성에 바탕을 둔 자연스러움과 조화는 주관성과 객관성을 만족시키는 요소다. 그러나 기준에 미치지 못하면 콤플렉스를 갖고 부정적으로 생각할 수도 있다. 삶에서 자신에게는 물론 남에게 보여지는 것도 중요하기 때문이다.

그런데 성형 수술 일부는 실망스럽다. 재수술이 존재하는 이유다. 성형수술은 지극히 정교한 작업이다. 단 1밀리미터의 차이로 만족감과 기능이 달라진다. 그렇기에 의사에게는 확고한 성형에대한 철학이 필요하다.

필자는 세 가지를 생각한다. 하나는 선택과 집중이다. 의사가 모든 고객을 다 치료할 수는 없다. 가장 자신 있는 분야에만 전념해야 한다. 고객과의 상담을 통해 ‘멋진 성형을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이 들 때만 집도하는 게 바람직하다.

또 하나는 단 한 명에게만 집중한다. 수술 환자가 정해지면 오로지 한 명만을 생각한다. 그래야만 명품 성형 가능성이 높다. 여러 사람을 대상으로 한 기계적 수술은 부실 성형 가능성이 있다.

마지막으로 최신 기술과의 접목이다. 명품 성형은 의사의 임상경험과 직결된다. 최신이론과 기술을 익히는데 많은 시간을 투자한다. 획일화된 성형은 무성의한 성형술을 부른다. 의사가 타성에 빠지면 고객은 극히 불운할 수 있다. <노경환 고려대의료원 외래교수/PR성형외과 원장>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1/15 15:55:06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