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스타항공이 20일부터 인천-후쿠오카 노선을 주7회 매일 운항한다고 밝혔다.

이번 후쿠오카 취항으로 이스타항공은 2011년 7월 국내LCC 최초 인천-나리타 정기노선 취항과 2012년 3월 인천-오사카 정기노선 취항, 2015년 10월 부산-오사카, 인천-오키나와 노선 취항에 이어 총 5곳의 일본 정기노선을 운영하게 됐다.

이스타항공은 후쿠오카 신규 취항을 기념해 20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에서 김정식 이스타항공 대표 및 승무원들과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이스타항공 인천-후쿠오카 정기편 취항식’ 행사를 가졌다.

또한 일본 후쿠오카 공항에서도 최종구 이스타항공 부사장, 김표민 부문장 및 공항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이스타항공 후쿠오카 노선 첫 취항을 기념한 행사도 함께 진행했다.

후쿠오카 첫 취항 기념으로 후쿠오카행 모든 탑승고객에게 일본 전통과자와 이스타항공 기념품을 제공하고, 객실승무원들이 참여한 기내이벤트를 통해 다양한 경품도 함께 제공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6/07/21 08:00:21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