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KT&G(사장 민영진)가 지난 29일 ‘KT&G상상마당 춘천’을 개관했다.

KT&G상상마당은 비주류 및 신진 예술가들의 창작활동을 지원하고 일반 대중들에게는 폭넓은 문화 경험을 제공하기 위한 복합문화공간이다. KT&G는 지난 2007년 서울 홍대 인근에 첫 번째 상상마당을 개관한 데 이어, 2011년에는 충남 논산에 두 번째 상상마당을 개관하여 문화예술 향유의 기회를 국민과 공유하기 위한 노력을 시작했다.

이번에 세 번째로 문을 연 ‘KT&G상상마당 춘천’은 공연장, 스튜디오, 갤러리, 강의실, 카페를 갖춘 ‘아트센터’와 객실, 연습실, 세미나실을 갖춘 ‘스테이’ 두 건물로 구성되어 있다.

KT&G는 이 공간을 젊은 예술가들이 도심을 떠나 자유롭게 창작활동에 전념할 수 있는 명소이자, 공연, 전시, 강의 등을 통해 지역민들이 다양한 문화체험을 할 수 있는 체험의 장이 되도록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KT&G 관계자는 “운영인력의 상당수를 지역에서 채용하고, 문화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저렴한 이용료는 물론 상시개방으로 예술가와 지역민들이 함께 소통할 수 있는 장으로 활용할 방침”이라며, “여러 문화예술인들의 참여와 방문객 증가로 춘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KT&G는 상상마당을 통한 문화예술 지원사업 외에도 복지재단과 8곳의 복지센터를 운영하며 지역 밀착형 사회복지사업을 펼치고 있으며, 교육 소외계층에게 안정적인 교육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장학재단도 운영하고 있다.

또한 복지사각지대에 처한 이웃들을 찾아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조성한 ‘상상펀드’도 운영 중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4/04/30 12:09:13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