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SBS 캡처
가수 김종국이 최근 도핑 교육을 받았다고 밝혔다.

23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는 차태현과 김종국이 출연했다.

이날 차태현이 "검사 받았냐"고 묻자, 김종국은 "생전 처음으로 도핑 교육 받고 검사받는다. 지금 일단 혈액검사 다 했다"고 말했다.

이어 "사람들이 의심한다. 서로 아는 사이인데 노이즈 마케팅 아니냐고 하더라. 전혀 모른다. 그 사람은 나 생긴 걸 보고 그런다. 나이 마흔여섯에 이런 몸이 말이 안 된다고 하더라. 호르몬 검사했던 결과 다시 찾아서 확인도 했다"고 설명했다.

이를 들은 차태현은 "종국이는 아무것도 안 해도 남들이 다 띄워준다. 해외에서도 띄워주지 않냐. 이러다 할리우드 가는 것"이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앞서 해외 유튜버 그렉 듀셋은 지난달 김종국이 약물을 복용해 근육을 키웠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에 김종국 측은 법적 대응을 예고했고, 결국 그렉 듀셋은 영상을 삭제하고 사과의 뜻을 전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1/24 11:51:19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