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V조선 '내일은 국민가수'
뮤지컬 배우 고은성이 '국민가수'에 출연해 노래 실력을 자랑했다.

14일 방송된 TV조선 '내일은 국민가수'에서는 고은성이 직장부 참가자로 등장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마스터 김준수는 참가자들 사이에서 고은성을 발견한 뒤 "이 친구 주연하는 친구다"라며 놀라워 했다. 그는 고은성이 무대에 오르자 "말이 되나? 왜 나온 거야?"라며 연신 의문을 표햇다.

고은성은 "어제는 뮤지컬 배우, 내일은 국민가수가 되고 싶은 10년차 뮤지컬 배우 고은성이라고 한다"라고 말했다.

그는 인터뷰에서 "뮤지컬을 계속 하고 있지만 정말 제 이름 세 글자를 댔을 때 저를 아직은 많은 사람이 모른다고 생각한다"며 "아직은 제 스스로를 많이 알릴 때라고 생각한다"고 '국민가수'에 나오게 된 이유를 털어놨다.

고은성은 '그순간'을 선곡해 특유의 매력적인 음색으로 비트를 쪼개며 노래를 열창했다. 하지만 예상과 달리 박선주, 이찬원의 선택을 받지 못해 11개의 하트에 그쳐 예비 합격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15 00:04:59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