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MBC '라디오스타'
개그우먼 오나미가 훈훈한 남자친구와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13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개그우먼 조혜련, 신봉선, 김민경, 오나미 등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오나미는 '모태솔로' 캐릭터로 활동하면서 겪은 고충을 묻는 질문에 "개그 무대에 서면 코너 이름대로 간다는 얘기가 있다. 제가 예전에 '솔로 천국 커플 지옥'이란 코너에서 유민상씨가 모태솔로 캐릭터를 저한테 만들어줬다"며 "그때부터 13년 간 연애를 못하고 솔로로 있었다"고 밝혔다.

최근 열애 중임을 고백해 화제가 된 오나미는 "데뷔 13년 만에 드디어 솔로를 탈출했다"는 김국진의 말에 모두가 박수를 치며 축하하자 "제게도 이런 날이 있다뇨"라며 고마워했다.

그는 남자친구를 만나게 된 계기에 대해 "남자친구와 같이 일하는 친구랑 제가 아는 사이였다. 이 친구가 여자친구가 없으니까 이상형이 누구냐고 물어봤더니 오나미라고 했다더라"며 "재차 물어봤다더라. 장난 치지 말고 솔직하게 말하라고 했다니 진짜 오나미라고 했다"고 전했다.

이어 "제가 이상형이 된 게 허경환과 가상 부부로 하는 걸 보고 제 진심을 보고 많이 응원했다더라"고 덧붙였다.

김민경은 오나미의 남자친구에 대해 "키도 크고 잘생겼다"고 소개했다. 또 오나미와 있을 때면 늘 손을 잡고 있고 집에서 밥을 먹으면 먼저 싱크대에 가 집안일을 한다고 전했다.

오나미는 2살 연하인 남자친구와 만난 지 10개월이 됐다며 "진지하게 만나고 있다"고 밝혔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14 00:06:46   수정시간 : 2021/10/14 00:06:47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