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곡가 박근태가 결혼한다.

13일 오전 B.O.D 엔터테인먼트는 "박근태가 오는 11월 13일 서울 모처에서 예비 신부와 결혼식을 올린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결혼식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 두기와 방역 지침에 맞게 가족 및 가까운 친인척들과 조용히 올릴 예정이다.

박근태와 예비 신부는 올해 여름 결혼식을 올리려고 했으나 코로나19의 여파로 예식을 연기했고 알려졌다.

두 사람은 지난 7월 혼인신고를 먼저 마쳤고 11월 13일에 식을 올린다.

예비 신부는 7살 연하의 클래식을 전공한 미모의 재원으로 프랑스 파리에서 학사 및 최고 연주자 과정을 졸업했고 귀국 후 국내 오케스트라와 앙상블 팀에서 활동하고 있다.

박근태는 결혼식 소감을 전하면서 "뒤늦게 귀한 인연을 만난 만큼 신뢰와 믿음으로 서로 사랑하고 감사하며 잘 살겠다. 좋은 가정을 꾸려서 서로를 위하고 의지할 것을 약속했고 앞으로 지켜봐 주시고 응원해 주셨으면 좋겠다"고 했다.

한편 박근태는 백지영의 '사랑 안해', 이선희의 '그 중에 그대를 만나, SG워너비의 '타임리스(Timeless)', 브라운 아이드 소울의 '정말 사랑했을까’, 수지-백현의 '드림(Dream)', MSG워너비의 ‘바라만 본다’ 등 장르와 시대를 뛰어넘는 수많은 히트곡을 만들어내며 국내 최대의 히트곡 메이커로 인정받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13 09:39:07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