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아 인스타그램
가수 현아가 몸무게를 공개했다가 팬들의 걱정을 샀다.

현아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건 아니잖아"란 글과 함께 체중계에 올라가 찍은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체중계에는 '41.3㎏'이라 나와 있다. 164㎝의 키를 감안하면 매우 적은 숫자다.

현아는 지난 1월 웹예능 '제시의 쇼!터뷰'에 출연해 체력을 유지하기 위해 몸무게 45㎏을 유지하려고 노력한다고 밝힌 바 있다.

그는 스스로도 건강이 걱정된 듯 "이 언니한테 맛있어서 살 찔 수밖에 없는 조합을 알려줘야겠어"란 한 팬의 댓글에 "어서"라고 답했다.

다른 팬들도 "언니 이러다 진짜 큰일 나. 밥 잘 챙겨 먹고 살 좀 쪄. 진짜 걱정된다" "잘 먹고 푹 쉬고 그래" "예쁜 가을 하늘 보면서 맛있는 거 더 많이 챙겨 먹어요" 등의 댓글을 달아 현아의 건강을 걱정했다.

한편 현아는 최근 던과 듀엣 앨범 '1+1=1'을 발매하고 타이틀곡 '핑퐁'으로 활동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11 18:22:38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