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추성연이 이아영과 커플이 되지 못한 이유를 털어놨다.

12일 방송된 MBN 예능 프로그램 ‘돌싱글즈’에서는 추성연 이아영 커플이 촬영 당시를 회상했다.

이날 이지혜는 "추성연 씨와 이아영 씨가 너무 차분해서 결혼 준비를 하시는 줄 알았다"고 궁금증을 드러냈다.

이에 추성연은 "많은 분들이 응원해주셨는데 장거리 연애와 현실적인 문제로 진지한 관계로 발전하지 못했다. 어떻게 말씀드려야 할지 고민됐다"고 밝혔다.

또한 이아영도 "다시 보니까 설레긴 하는데 또 이렇게 될 거 같다"고 아쉬움을 드러냈고, 추성연은 "진심이었다. 그래서 좋아하는 만큼 표현했다"고 돌아봤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13 07:39:54   수정시간 : 2021/09/13 07:39:55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