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배우 이시영이 아들을 업고 청계천에 올랐다.

이시영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둘이 첫 등산"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이시영이 아이를 업은 채 등산을 하는 모습이 담겼다. 평소 꾸준한 운동으로 이목을 끈 이시영은 출산 후에도 운동으로 다져진 탄탄한 몸매를 공개하기도.

이시영은 이날 청계천을 완등했으며, 유튜브 채널에 영상을 공개했다. 이시영은 "아이 몸무게가 벌써 15kg가 돼 깜짝 놀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등산 캐리어 최대 하중이 20kg다"라며 "엄마의 꿈을 이루고자 급하게 가게 됐고, 아이가 청계산 가자고 노래를 부르기도 했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시영은 지난 2017년 9월, 아홉 살 연상의 외식사업가 조승현 대표와 결혼했고, 이듬해 아들을 출산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12 10:32:19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