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쇼박스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영화 '싱크홀'(감독 김지훈)의 주연 배우 차승원, 김성균, 이광수, 김혜준이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생방송 보이는 라디오에 출연한다.

3일 배급사 쇼박스에 따르면 '싱크홀'의 주연 배우 4인 차승원, 김성균, 이광수, 김혜준이 이날 낮 12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생방송 보이는 라디오에 전격 출연한다.

이번 방송에서 차승원, 김성균, 이광수, 김혜준은 반드시 극장에서 봐야 하는 재난 버스터 '싱크홀'의 관람 포인트부터 치열함과 유쾌함이 공존한 역대급 촬영 현장 비하인드까지 직접 소개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프로 참견러 ‘만수’(치승원)와 생계형 가장 ‘동원’(김성균)의 ‘안 싸우면 다행’ 케미부터 짠내폭발 회사원‘김대리’(이광수)와 하드캐리 인턴 ‘은주’(김혜준)의 ‘급발전 동료애’ 케미를 유쾌한 입담으로 전할 것을 예고해 더욱 기대를 모은다.

한편 '싱크홀'은 11년 만에 마련한 내 집이 지하 500m 초대형 싱크홀로 추락하며 벌어지는 재난 버스터다. “연기 앙상블과 액션 가득한 스토리로 힘든 시기에 사랑하는 이들의 소중함 일깨워줄 작품”이라는 평가를 받으며 해외 영화제에서 잇단 러브콜을 받고 있는 '싱크홀'은 올여름 확실한 재미를 선사할 오락 영화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오는 8월 11일 개봉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8/03 08:00:36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