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tvN 목요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
'슬기로운 의사생활2' 정경호가 전 여자친구를 잊지 못했다고 고백했다.

22일 방송된 tvN 목요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에서는 김준완(정경호)에게 소개팅을 제안하는 채송화(전미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익준(조정석)은 김준완, 채송화와 함께 병원에서 밥을 먹다 김준완에게 왜 집에 가지 않느냐고 나무라듯 물었다.

김준완은 "집에 가면 아무도 없다"며 가족이 있는 후배 의사들을 탓했다.

채송화는 "너도 연애해, 그럼"이라며 "비둘기씨랑 헤어진 지 꽤 됐잖나"라고 김준완의 전 여자친구를 언급했다.

이어 "소개팅 할래? 나 진짜 괜찮은 후배 한 명 있는데"라며 김준완에게 소개팅을 제안했다.

하지만 김준완은 "안 한다. 아무도 안 만난다"며 "나 헤어진 여자친구 아직도 못 잊었어"라고 고백했다.

그는 "지금도 매일 매일 생각난다. 잘 때도 생각나고 걸을 때도 생각나고 이렇게 맛있는 거 먹을 때도 생각나고"라며 이익준을 향해 "왜 이렇게 안 잊혀지냐"라고 물었다.

김준완의 전 여자친구 이익순(곽선영)의 오빠 이익준은 "그걸 왜 나한테 물어보냐. 네가 알아서 해라"란 말을 남기고 먼저 자리를 떠났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2 22:15:00   수정시간 : 2021/07/29 16:08:57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