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구혜선 인스타그램
화가로도 활동 중인 배우 구혜선이 미술계의 반응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구혜선은 21일 인스타그램에 "한낱 인간 구혜선이 여러분들께 보여드리고 싶은 인터뷰"라며 인터뷰 내용 일부를 공개했다.

그는 "일부 미술의 '격'을 논하며 스타 작가의 미술계 입성을 반대하는 사람들에게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이란 질문에 "저는 한낱 인간으로 살아가며 그림을 그리는 것일 뿐. 제가 스타인 것은 그림을 그리는 것과 아무 상관이 없다"고 답했다.

이어 "미술계가 반대하는 것도 제가 그림을 그리는 것과 아무 상관이 없다"며 "각자 갈 길을 가면 되는 것"이라고 소신을 밝혔다.

구혜선은 "작가 구혜선에게 그림 또는 예술이란?"이란 질문에는 "저에게 그림과 예술은 거대한 것이 아니다. 그냥 놀이다. 시간을 보내기 위한 놀이"라고 말했다.

한편 구혜선은 배우, 화가, 영화감독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이다.

그는 앞서 지난 5월 자신의 그림을 "취미 미술 수준"이라고 혹평한 평론가를 향해 "예술은 판단 기준을 가지고 평가하는 것이 아니라 느끼는 것이기에 객관적일 수 없다. 모든 인간의 삶이 예술이며 모두 예술가가 될 수 있다"고 대응하기도 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1 19:41:06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