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대한외국인' 배우 김승수가 방송인 구잘과 핑크빛 분위기를 형성했다.

오늘(21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은 ‘배우계 꽃미남’ 특집으로 손지창, 김영호, 김승수, 이지훈이 출연해 퀴즈 대결을 펼친다.

1997년 MBC 26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한 김승수는 다양한 영화와 드라마 작품에 출연하며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주고 있다. 특히 달달한 로맨스 연기와 동안 얼굴로 ‘중년의 박보검’으로 불리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최근 진행된 ‘대한외국인’ 녹화에서 MC 김용만은 김승수에게 “연애 안 한 지 얼마나 됐냐, 나이 차이와 국적은 상관없냐”라고 단도직입적으로 물었다. 이에 김승수는 “연애 안 한 지는 한 10년 정도 된 것 같다. 이제는 나이도 국적도 상관없다”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분위기에 이어 김용만은 ‘대한외국인’ 팀 구잘에게 이상형을 질문했고 구잘은 “제가 반려견을 키워서 동물을 좋아하는 사람이 좋다”라고 대답했다. 이에 김승수는 “저도 반려견을 키우고 있다”라고 말해 스튜디오를 핑크빛 분위기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한편, 솔로 10년 차 김승수의 퀴즈 도전기는 이날 저녁 8시 30분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을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1 15:33:49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