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MBC
‘선을 넘는 녀석들’이 ‘역사계의 라이징 티처’ 역사학자 심용환과 함께 돌아온다.

7일 MBC에 따르면 '선을 넘는 녀석들'(이하 '선녀들')이 더욱 막강해진 새 시즌으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지난 3개의 시즌을 잇달아 성공시킨 ‘선녀들’은 어려울 수 있는 역사를 대중화시키며 ‘역사 예능’이라는 새로운 장르를 다져 시청자들의 폭넓은 사랑을 받아왔다.

돌아온 ‘선녀들’은 전무후무 역사 예능이라는 명성에 걸맞게 역사 확장판으로의 탄생을 예고했다. ‘마스터-X’라는 의미 있는 부제도 함께 공개했다.

‘마스터-X’는 다양한 분야의 선을 넘나들며, 새로운 지식을 마스터하겠다는 선녀들의 포부가 담겨있다. 지난 시즌에서 배웠던 역사 분야에 그치지 않고, 다양한 분야로 지식의 선을 확장하기 위해 ‘미지의 마스터-X’가 새롭게 등장, ‘역사 마스터’와 또 다른 ‘미지의 마스터’가 만나 ‘크로스(X)’ 된다는 의미까지 더해졌다.

새로운 변화를 시도한 ‘선녀들’의 출연진 역시 큰 변화를 맞았다. ‘선을 넘는 녀석들 : 마스터-X’를 이끌 새로운 전문가, 역사 마스터로는 ‘역사계의 라이징 티처’ 역사학자 심용환이 합류했다.

심용환은 귀에 쏙쏙 들어오는 설명과 재치 있는 입담으로 TV, 라디오, 강연은 물론 최근 유튜브에서 조회수 무려 약 4백만 회 이상을 기록할 만큼 주목받고 있다. 신세대 역사학자답게 트렌디하고 신선한 역사 강의로 ‘선녀들’에서도 활약할 예정이다.

새로운 분야의 지식의 선을 넘기 위해 대한민국 각 분야를 대표하는 최고의 전문가들이 ‘미지의 마스터-X’로 합류하게 된다. 기존 멤버인 전현무, 김종민, 유병재와 함께 새로운 케미를 뽐낼 전망이다.

‘선을 넘는 녀석들 : 마스터-X’는 오는 4월 말 첫 방송 예정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07 16:13:24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