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MBC
개그맨 박수홍이 반려묘 다홍이를 향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낸다.

7일 오후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 / 연출 강성아)는 방송가를 주름잡던 환상의 짝꿍 주병진-노사연, 박수홍-박경림과 함께하는 ‘전설의 콤비’ 특집으로 꾸며진다.

박수홍은 요즘 ‘개그계 신사’, ‘미남 개그맨’ 등 기존 수식어 대신 ‘다홍이 아빠’로 불린다. 지난 2019년 운명처럼 만난 고양이 다홍이를 가족으로 맞이한 뒤 반려묘와의 알콩달콩한 일상을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해 큰 사랑을 받고 있기 때문이다.

최근 녹화에서 박수홍은 다홍이를 두고 “제 자식입니다!”라고 애정을 드러내는가 하면 개그맨 후배 손헌수가 가장 견제하는 친구가 바로 다홍이라며 첫 만남부터 가족으로 맞이해 함께하게 된 풀 스토리를 공개했다.

특히 박수홍은 "다홍이가 보통 고양이들과 달리 패션쇼와 드라이브를 즐긴다"며 "우리 다홍이는 정말 특별하다"고 말했다. 급기야 다홍이 얼굴이 그려진 티셔츠와 휴대폰 액세서리를 자랑하며 못 말리는 자식 사랑을 늘어놔 미소를 자아냈다.

녹화 내내 행복한 얼굴로 이야기를 이어가던 박수홍은 “다홍이에게 받아보지 못한 위안을 받았다”며 울컥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식사를 제대로 하지 못하고, 수면 장애를 겪을 때 곁을 지켜준 다홍이에게 감동했다고. 또 삶의 일부가 된 자식 같은 다홍이와 함께할 미래 계획도 들려줬다는 후문이다.

박수홍과 그의 영혼의 단짝 다홍이의 이야기는 이날 밤 10시 2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07 14:24:36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