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트로트가수 진해성 /사진=소속사 제공
'트롯 전국체전' 우승자 진해성에게 학교폭력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소속사 측이 "확인 결과 사실이 아니다"며 적극 부인했다.

진해성의 소속사인 KDH엔터테인먼트는 22일 공식 보도자료를 내고 "최근 온라인상에 올라온 게시글과 관련해, 본인과 동창 및 지인들에게 확인해본 결과 해당글은 사실이 아님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이어 "현재 게시글 작성자의 신원을 파악할 수 없는 상황이지만, 이번 허위 글로 인해 진해성과 가족 분들께 큰 상처가 될 수 있으니 부디 무분별한 허위, 추측성 글과 보도 등을 삼가주시길 부탁드린다"는 입장을 밝혔다.

또한 "향후 악의적인 목적으로 허위 사실을 게재, 유포한 이들에게는 소속사 차원에서 강경 대응해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2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KBS 트롯 전국체전 우승자에 관하여'라는 제목으로 진해성을 학폭 가해자로 주장하는 고발글이 게재돼 논란에 올랐다. 글쓴이는 진해성이 친한 패거리들과 책 셔틀, 빵 셔틀을 시켰다고 주장했다.

트로트 가수인 진해성은 지난 20일 트로트 경연 프로그램 KBS2 '트롯 전국체전'에서 금메달을 수여하며 최종 우승한바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2 17:50:20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