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MBC '라디오스타'
가수 겸 화가 솔비가 최근 불거진 케이크 표절 의혹에 대해 "뭘 하더라도 책임감을 가지겠다"고 밝혔다.

13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손범수 아나운서, 가수 전진, 솔비, 그룹 SF9 찬희 등이 출연해 '가요 MC 톱텐'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MC 김국진은 "솔비가 '라스는 힘 받고 싶을 때 날 부른다'고 했다는데 정작 제작진은 솔비가 힘들어 하는 것 같아서 마음이 조마조마했다더라"고 말했다.

이에 솔비는 "제가 요즘에 화제의 중심에 있다"며 최근 불거진 케이크 표절 의혹에 대해 언급했다.

김구라는 솔비의 케이크 논란을 모르는 출연진을 위해 "연말에 솔비가 케이크를 만들었다. 현대 미술의 거장 제프 쿤스의 작품을 오마주한 건데 그걸 밝히지 않아 표절 아니냐는 말이 나왔다"고 설명했다.

솔비는 "맞는 말"이라며 이를 인정한 뒤 "앞으로 뭘 하더라도 더 무게감을 갖고 책임감을 갖고 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털어놨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3 23:46:04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