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심은진, 전승빈 인스타그램
배우 심은진과 전승빈이 혼인신고를 마치고 부부가 됐다.

심은진과 전승빈은 12일 각자의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글을 올려 결혼을 발표했다.

결혼 반지를 낀 손 사진을 올린 심은진은 "MBC '나쁜 사랑'이라는 드라마로 처음 알게 됐고, 동료이자 선후배로 지내오다 드라마가 끝날 무렵 서로의 마음을 알게 됐다"며 "그 후로 서로를 진지하게 생각하며 만나다 오늘에까지 오게 됐다"고 전했다.

그는 짧은 연애 기간이지만 전승빈에게 확신을 갖게 됐다며 "이 사람과 남은 나의 인생을 같이 공유하고, 오래오래 서로를 바라보면서 살고 싶다는 생각이 들게 해주는 사람은 그리 흔히 찾아오는 행운은 아니기에 그런 마음을 먹은 순간 오히려 시간을 더 두고 지켜보는 게 무슨 소용이 있을까란 생각이 지배적이었다"고 말했다.

팬들의 응원을 부탁한 심은진은 결혼식 일정에 대해 "지금 많이 힘든 시기라 날짜를 아직 잡지 못했다"며 "가족, 지인분들 모셔서 밥 한 끼 대접할수 있는 날이 어서 오기를 기도하겠다"고 밝혔다.

  • 심은진 인스타그램
전승빈 역시 이날 인스타그램에 글을 올려 심은진과의 결혼 소식을 전했다.

전승빈은 심은진에 대해 "지난해 저에게 마음 따뜻하게 다가온 사람이 있었다"며 "동료이자 그리고 선배였고, 많은 의견을 나눌 수 있는 친구 같은 존재다. 많은 생각과 두려움과 그리고 욕심이 생기게끔 하는 사람"이라고 설명했다.

"이 손을 놓치면 안 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는 그는 "긴 대화 끝에 오늘부터 가족이 되기로 했다"며 "저와 그분 심은진씨의 이야기를 응원의 마음으로 지켜봐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심은진은 1998년 그룹 베이비복스로 데뷔했으며 드라마 '대조영' '거상 김만덕' '노란복수초' '야경꾼 일지' '사랑이 오네요' '부잣집 아들' '빅이슈' '나쁜 사랑' 등에 출연했다.

심은진보다 5세 연하인 전승빈은 2006년 연극 '천생연분'으로 데뷔해 드라마 '천추태후' '근초고왕' '대왕의 꿈' '징비록'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 '나쁜 사랑' '나를 사랑한 스파이' 등에 출연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2 19:42:30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