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이예림 인스타그램
이경규 딸 이예림이 연인 김영찬과 올 하반기 결혼한다.

이경규는 12일 스포츠조선을 통해 딸 이예림이 올 하반기 결혼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그는 예비사위인 경남FC 소속 축구선수 김영찬에 대해 "사위가 축구도 잘 하고 성실하다"며 "내 마음에 쏙 든다"고 칭찬했다.

앞서 이경규는 지난 11일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해 이예림의 결혼에 대한 질문을 받자 "용하다"고 답해 화제가 됐다.

이날 방송에서 이경규는 점괘를 확인하기 위해 오방기를 뽑았다가 신랑, 신부가 결혼하는 그림이 그려진 깃발이 나오자 깜짝 놀랐다.

그는 "진짜 용하다. 내가 하는 건 아니고"라며 의미심장한 말을 했고, 이를 눈치챈 서장훈이 "딸 예림이 결혼하나보다"라고 묻자 부인하지 않은 채 미소를 지었다.

한편 배우로 활동 중인 이예림은 지난 2017년 김영찬과의 열애를 인정하고 공개 열애를 이어오고 있다.

김영찬은 2013년 전북 현대에 입단했으며 지난해 2부리그 부천FC에서 활약했다. 그는 최근 K리그2 경남FC와 FA 계약을 맺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2 17:40:27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